식스센스 야오노이 태국, 푸켓

식스센스 야오노이 | 태국, 푸켓

이미 50만 명이 선택한 에바종만의 할인 혜택과 서비스를 직접 경험해보세요!


또는

에바종은 특별한 가격으로 잊지 못할 여행 경험을 제공하는

회원제 트래블 클럽입니다.

  • 인증

    엄선된 호텔 셀렉션

    꼼꼼한 기준으로 고른 전 세계의

    테마별 호텔 및 투어

  • 회원

    회원 전용 할인가

    회원에게만 제공되는

    독점적인 가격과 추가 혜택

  • 전구

    영감을 주는 콘텐츠

    잡지를 읽는 듯 풍부한

    호텔 및 지역 정보

  • 상담

    전문적인 고객 상담

    예약 전후 세심하게

    여행을 관리해 주는 서비스

고객 리뷰

  • 더 아남
    더 아남
    나트랑, 베트남

    이*정고객님

    | 2019.09.19

    6살 딸아이와 가족여행 다녀왔습니다.
    베트남만 4번째, 나트랑은 2번째 방문이었는데요.
    인도네시아, 말레이시아, 필리핀,태국 다 가봤지만 여행으로 재방문률이 베트남이 높은 이유는 가성비가 좋고 깨끗하기 때문입니다.
    특히 더 아님의 경우는 작년에 비용때문에 예약을 못했다가 올해 특가가 있어서, 바로 예약하고 다녀왔는데.. 정말 너무 좋았습니다.
    일반 리조트는 수영장과 전용 비치, 풀빌라에 힘을 많이 주는 편인데 더 아남은 바다까지 이어져 있는 푸른 잔디가 압권이었습니다.
    바다는 사실 다 비슷비슷 합니다. (푸꿕만 빼고..)
    그런데 잘 가꿔진 그라스 가 방 문을 열자 마자 펼쳐지는 리조트는 정말 몇 안될 것이라 생각합니다. 우리 아이도 지금까지 다녔던 리조트 중 최고라고 하네요. 매일 맨발로 잔디 밟고 수영하고 해변가 가고.. 3박이 전혀 지루하지 않았습니다.
    룸 인테리어도 동남아 느낌이 물씬 나도록 되어 있어 유닉하고, 음식도 괜찮습니다. (베트남 리조트 대부분 음식은 그냥 그런듯 합니다.) 다만 자연속에 위치한 리조트라 그런지 한번씩 룸에서 마주치는 귀뚜라미나 큰 곤충은 감안해야할 듯 합니다.. (워낙에 곤충을 무서워해서 여기서 별 하나 뺍니다..)
    만일 시내 투어도 염두해 두고 있으시다면 더 아남에서 시내까지는 셔틀버스로 약 40분이나 걸리기에, 시내 호텔에서 1박 하시고 더 아남으로 옮기셔도 되겠습니다. (나트랑 시내는 그다지 관광할 것이 없어서요)
    여행 후기 잘 안남기는데, 너무 만족하고 온 곳이라서 이렇게 긴 글 남깁니다. 모두 좋은 추억 만들고 오셨으면 합니다.

  • 크림슨 리조트 & 스파
    크림슨 리조트 & 스파
    세부, 필리핀

    배*이고객님

    | 2018.12.24

    픽업에서 부터 리조트를 이용하는 기간, 공항드랍까지 정말 잘 머물렀습니다. 특히 크림존의 매력은 정말 엄청납니다~ 아이가 먼저 꼭 다시 오자고 할 정도였어요.
    조식도 정말 만족했고, 세곳의 식당 모두 음식들이 참 맛있었습니다. visa카드로 메뉴 2개 이상 주문시 20% 할인되어 싼 금액에 이용할 수 있어서 더더욱 좋았습니다.
    모든 일정을 크림슨에서 보냈다면 더 좋았겠다는 아쉬움과 함께 세부를 재방문 해야 할 이유를 크림슨에서 찾았습니다~

  • 크림슨 리조트 & 스파
    크림슨 리조트 & 스파
    세부, 필리핀

    이*연고객님

    | 2018.10.23

    크림슨은 세번째 방문이었지만, 에바종은 처음이었는데 그동안 몰랐던게 아쉬울 정도로 서비스가 너무 좋습니다. 세부 공항에서의 픽업도 너무 편하고 좋았고, 레이트 체크아웃도 너무 좋았어요^^ 일정이 길어서 다음 리조트로 이동해야하는데 사전 문의 했더니 그 부분도 추가 금액 없이 이용 가능하다 하셔서 크림슨 차 타고 편하게 샹그릴라로 이동 하였습니다. 문의에 대한 피드백도 빠르고 가격도 저렴하고(에바종 특가 자체도 저렴하지만, 적립금도 쓸 수 있으니 진짜 비교불가한 최저가로 나오는거 같아요!) 다음에도 꼭 에바종 이용할께요:)
    크림슨 리조트 자체는 말할것도 없는 저의 세부 최애 리조트 입니다! 분위기 너무 좋아요^^

´EVASION 추천호텔

이벤트

에바종

또는